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홍콩 초고층빌딩에 '화해' 걸개그림 거는 프랑스 스파이더맨
포토홈

홍콩 초고층빌딩에 '화해' 걸개그림 거는 프랑스 스파이더맨

(홍콩 EPA=연합뉴스) '프랑스 스파이더맨'이라는 별명을 가진 등반가 알랭 로베르가 16일 홍콩의 68층 초고층 건물 청쿵센터(높이 282m) 중간까지 맨손으로 기어 올라가 중국 국기와 홍콩 깃발, 맞잡은 두 손을 그려 넣은 걸개그림을 내걸고 있다. 그는 이날 성명에서 자신의 행위에 대해 "홍콩 시민과 정부 사이의 평화와 합의를 위한 긴급한 호소"라고 말했다.

ymarshal@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8/16 17:3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