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소감 말하는 곽노현 전 교육감
포토홈

소감 말하는 곽노현 전 교육감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으로부터 불법 사찰을 당한 곽노현 전 서울시 교육감이 16일 국정원을 상대로 낸 정보 비공개 처분 취소 소송에서 승소한 뒤 양재동 서울행정법원 앞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2019.8.16

hama@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8/16 14:2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