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정부, 일본산 폐배터리·타이어·플라스틱 방사능 검사 강화
포토홈

정부, 일본산 폐배터리·타이어·플라스틱 방사능 검사 강화

(세종=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김동진 환경부 대변인이 16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환경부에서 일본에서 수입되는 폐배터리, 폐타이어, 폐플라스틱에 대한 방사능·중금속 검사 강화 조치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이는 지난 8일 일본산 석탄재 폐기물의 방사능·중금속을 전수조사하겠다고 발표한 데 이은 후속 대일(對日) 규제책이다. 2019.8.16

zjin@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8/16 10:5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