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파란 하늘 아래 달린다
포토홈

파란 하늘 아래 달린다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전국적으로 무더운 날씨를 보인 14일 서울 강남구 탄천 인근에서 시민이 파란 하늘 아래 자전거를 타고 있다.

기상청은 15일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비가 내린 뒤 더위가 한풀 꺾일 것으로 내다봤다. 2019.8.14

kane@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8/14 15:32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