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김태한 삼성바이오 대표, 두 번째 영장기각
포토홈

김태한 삼성바이오 대표, 두 번째 영장기각

(의왕=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4조5천억원대 분식회계를 주도한 혐의를 받는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가 20일 새벽 구속영장이 기각된 뒤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며 관계자와 이야기를 하고 있다.

김 대표는 지난 5월 25일 증거인멸을 지시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기각된 뒤 두 번째로 영장이 기각됐다. 2019.7.20

superdoo82@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7/20 04:2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