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뒷면에 영문 표기한 운전면허증 이르면 9월 도입
포토홈

뒷면에 영문 표기한 운전면허증 이르면 9월 도입

(서울=연합뉴스) 도로교통공단이 이르면 오는 9월부터 뒷면에 개인 면허정보가 영문으로 담긴 운전면허증이 발급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영국, 캐나다, 호주 등 최소 35개국에서 한국에서 발급한 운전면허증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사진은 영문 병기한 운전면허증 시안. 2019.7.15

[도로교통공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7/15 12:0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