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환상적인 연기'
포토홈

'환상적인 연기'

(광주=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4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1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멕시코의 롬멜 파체코 마루포가 멋진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이날 롬멜은 2위를 차지하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9.7.14

saba@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7/14 17:2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