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北 어선 정박 장소로 추정되는 삼척항 부두
포토홈

北 어선 정박 장소로 추정되는 삼척항 부두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지난 15일 북한 선원 4명이 탄 어선이 연안에서 조업 중인 어민의 신고로 발견됐다는 정부 당국의 발표와 달리 삼척항에 정박해 있었고, 주민이 112에 신고하고서야 식별됐다는 주장이 나와 파문이 예상된다. 사진은 북한 어선이 정박했던 곳으로 추정되는 삼척항 부두 맨 끝의 모습. 2019.6.18

byh@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6/18 18:2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