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발언하는 소설가 김훈
포토홈

발언하는 소설가 김훈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산업재해 및 재난 참사 피해자 가족이 노동자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일할 수 있도록 산업안전보건법 하위법령을 제대로 개정해달라고 정부에 촉구했다.

시민단체 '생명안전 시민넷'과 산재 피해 가족 모임 '다함께' 회원들이 14일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이와 관련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은 회견에 참석해 발언하는 소설가 김훈(오른쪽). 2019.6.14

kane@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6/14 14:0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