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텅 빈 국회 본회의장
포토홈

텅 빈 국회 본회의장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국회 파행이 두 달 넘게 이어지고 있는 13일 국회 관계자들이 본회의장 2층 방청석 청소를 하고 있다. 추가경정예산안을 비롯한 민생법안 처리가 시급한 상황에서 국회 정상화를 둘러싼 여야 갈등이 계속되고 있다. 2019.6.13

cityboy@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6/13 09:5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