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부시 전 대통령이 그린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초상화
포토홈

부시 전 대통령이 그린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초상화

(서울=연합뉴스)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은 23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린 고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하기에 앞서 노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와 환담한 자리에서 자신이 직접 그린 노 전 대통령 초상화를 선물했다. 퇴임 후 초상화 등 작품 활동을 해온 부시 전 대통령은 노 전 대통령 지난 3월께 노 전 대통령의 초상화를 유족에게 전달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고, 노무현재단은 노 전 대통령의 사진 14장을 부시 전 대통령 측에 보내 초상화 제작을 도왔다. 노무현재단은 이 초상화를 2021년 초 개관하는 서울 종로 노무현시민센터나 봉하마을 대통령기념관에 상설 전시할 계획이다. 2019.5.23 [노무현재단 제공]

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5/23 15:4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