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마약 혐의' 버닝썬 이문호 대표, 애나 영장실질심사 출석
포토홈

'마약 혐의' 버닝썬 이문호 대표, 애나 영장실질심사 출석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버닝썬 이문호 대표(왼쪽)와 클럽 MD(영업사원) 출신 중국인 여성 A 씨(일명 '애나')가 19일 오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19.4.19

mon@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4/19 10:37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