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부채춤' 선보이기 위해 한복 입은 투르크메니스탄 학생들
포토홈

'부채춤' 선보이기 위해 한복 입은 투르크메니스탄 학생들

(아시가바트[투르크메니스탄]=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17일 오후 (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아자디 투르크멘 국립 세계언어대학교 학생들이 이 학교를 방문한 김정숙 여사를 위한 부채춤 공연을 하기 위해 한복을 입고 기다리고 있다. 2019.4.17

scoop@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4/17 21:4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