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노르웨이 해안서 고장 난 '1천300명 탑승' 크루즈선
포토홈

노르웨이 해안서 고장 난 '1천300명 탑승' 크루즈선

(오슬로 AP=연합뉴스) 23일(현지시간) 노르웨이 서부 해안을 지나던 크루즈 선박 '바이킹 스카이' 호가 악천후 속에서 엔진 고장으로 구조 신호를 보낸 뒤 후스타드비카 만에 정박해 있다. 이 크루즈 선박의 승객과 승무원 1천300여 명은 헬기로 구조되고 있다.

leekm@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3/24 14:4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