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텅 빈 오찬장'…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포토홈

'텅 빈 오찬장'…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하노이 AF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차 북미정상회담이 합의 없이 종료된 28일(현지시간) 두 정상의 오찬회담이 예정됐던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의 오찬장이 텅 비어 있다.

leekm@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2/28 16:21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