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빈관 나서는 김혁철-김성혜-최강일
포토홈

영빈관 나서는 김혁철-김성혜-최강일

(하노이=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5일 앞둔 22일(현지시간)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 특별대표(오른쪽), 김성혜 통일전선부 통일책략실장(가운데), 최강일 외무성 북아메리카부국장(왼쪽)이 베트남 하노이 영빈관을 나서고 있다. 2019.2.22

saba@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2/22 11:07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