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폭행·마약 의혹' 버닝썬 영업 중단키로…직원들 "오늘이 끝"
포토홈

'폭행·마약 의혹' 버닝썬 영업 중단키로…직원들 "오늘이 끝"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폭행사건에 이어 고객에게 마약을 판매했다는 의혹까지 불거져 경찰 수사를 받는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이 영업을 중단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버닝썬의 한 관계자는 16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오늘을 마지막으로 영업을 중단한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사진은 17일 서울 강남구 클럽 버닝썬 입구. 2019.2.17

saba@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2/17 13:21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