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혹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호송차에서 내릴까'
포토홈

'혹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호송차에서 내릴까'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5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서 취재진이 구속 후 첫 소환조사를 받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호송차를 살피고 있다.

이날 양 전 대법원장은 평소 호송차가 도착하는 곳이 아닌 다른 통로를 통해 조사실로 소환됐다. 2019.1.25

utzza@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1/25 12:2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