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연료값 폭등' 항의 시위 현장에 배치되는 짐바브웨 경찰
포토홈

'연료값 폭등' 항의 시위 현장에 배치되는 짐바브웨 경찰

(하라레 AP=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아프리카 짐바브웨 수도 하라레에서 연료 가격 폭등에 항의하는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무장 경찰이 시위 현장에 배치되고 있다. 짐바브웨 정부가 휘발유를 비롯한 연료 가격을 2배 이상으로 대폭 인상하자 생활고에 시달리는 시민들이 이날 하라레와 남서부 도시 불라와요에서 도로를 점거한 채 연료값 인상에 항의하는 시위에 나섰다.

leekm@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1/14 20:5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