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청, "문재인 정부에서 민간인 사찰 있을 수 없어"
포토홈

청, "문재인 정부에서 민간인 사찰 있을 수 없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18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민정수석실 특감반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김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의 유전자에는 애초에 민간인 사찰이 존재하지 않는다"며 '특감반 의혹'과 관련한 입장을 발표했다. 2018.12.18

hkmpooh@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8/12/18 14:57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