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러시아-서방 간 진짜 전쟁 시작…서방 국가들이 종전 방해"

01-24 13:05

(서울=연합뉴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1주년을 한 달 앞두고 러시아 최고위급 외교관이 서방과의 진짜 전쟁이 시작됐다고 말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23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을 방문해 "우리는 우크라이나에서 최근 벌어지는 상황에 대해 더는 하이브리드 전쟁이 아닌, 러시아와 서방 간의 진짜 전쟁이라고 한다"고 밝혔는데요.

나레디 판도 남아공 국제관계협력부(외교부) 장관과 합동 기자회견에 나선 라브로프 장관은 "서방은 수 세기 동안 우크라이나에 존재해 온 러시아의 언어와 문화를 말살하고, 사람들의 모국어 사용을 금지하기 위해 오랫동안 준비해 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라브로프 장관은 이어 전쟁 초기 진행되던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평화협상이 진전되지 못하고 전쟁이 길어지는 원인을 서방에 돌리기도 했는데요.

그는 "우리는 특별 군사작전 초기에 우크라이나 측의 협상 제안을 지지했고 양측 대표단은 분쟁의 종식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던 것은 잘 알려져 있다. 그런데 미국과 영국, 유럽 국가들이 우크라이나에 협상이 시기상조라는 견해를 밝혔다는 것도 잘 알려진 사실"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라브로프 장관은 또 우크라이나가 평화협상에 대해 불분명한 태도를 보인다면서, 협상 거부가 길어지면 해결책을 찾기가 더 어려워진다고 경고했습니다.

그는 "우리는 대통령(블라디미르 푸틴)이 말했던 것처럼 협상을 거부하지 않는다"며 "협상 거부가 길어질수록 해법을 찾기가 어려워진다는 걸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이봉준·류정은>
<영상: 로이터·러시아 국방부 텔레그램·러시아 국방부 유튜브>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