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뉴스초점] '기적 다시 한 번'…사상 첫 원정 월드컵 8강 도전

12-04 14:56

<출연 : 박찬하 KBS 축구 해설위원>

극적으로 16강행 티켓을 거머쥔 우리 대표팀, 현재 분위기는 최상입니다.

브라질을 넘어 사상 첫 원정 월드컵 8강 진출이라는 기대감도 나오는데요.

물론 세계랭킹 1위 브라질은 결코 쉬운 상대가 아닙니다.

어떤 점들을 공략하면 좋을지 박찬하 축구 해설위원 모시고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어서 오세요.

<질문 1> 벤투호가 조별리그에서 보여준 활약은 말 그대로 각본 없는 드라마였습니다. 강호 포르투갈을 극적으로 꺾었고, 우루과이가 가나를 2대 0으로 이기면서 다득점에 앞선 한국이 16강에 진출했는데요. 4년 넘게 지휘봉을 잡은 벤투 감독의 뚝심의 결과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어떻게 평가하십니까?

<질문 2> 벤투 감독과 선수들 사이의 단단한 믿음이 모레 새벽 16강전에서도 힘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분명한 것은 벤투호가 6개월 전 브라질에 1대 5로 대패했을 때와는 전혀 다른 팀이 됐다는 건데요. 또 한 번의 기적이 가능할까요?

<질문 3> 발목을 다친 브라질 네이마르가 오늘 훈련장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다쳤던 오른발을 사용해 슈팅하기도 했는데요. 엉덩이 부상을 당한 산드루의 회복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습니다. 한국 입장에서는 측면 수비를 더욱 단단히 걸어 잠가야 할 것으로 보이는데 브라질 공략법, 어디에 집중해야 할까요?

<질문 4> 브라질전이 열릴 경기장과 경기 시간은 또 하나의 변수입니다. 벤투호는 이번 대회 첫 야간 경기를 치르고요. 홈구장처럼 익숙했던 경기장을 떠나 에어컨이 없는 스타디움으로 이동합니다. 컨테이너 974개로 지어진 특이한 경기장으로, 바다에서 습도 높은 해풍이 불어오는데요. 경기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요?

<질문 5> 조별리그 2차전에서 퇴장 당했던 벤투 감독, 16강전에는 경기장으로 복귀합니다. 공교롭게도 주심과 부심이 1차전에서 한 차례 만났던 심판진들입니다. 특히 주심 튀르팽은 전체적으로는 무난하다는 평가이지만, 조규성 선수와 벤투 감독에게 옐로카드를 주는 등 항의에 민감한 편이라 주의가 필요할 것으로 보여요?

<질문 6> 한국과 일본이 이번 월드컵에서 지금까지 비슷한 행보를 보이고 있습니다. 만일 두 나라가 16강전에서도 나란히 승리를 거둔다면 월드컵 8강에서 역사적인 한일전이 성사되는데요. 한일전 성사 가능성, 어떻게 보세요?

<질문 7> 16강 토너먼트가 시작됐습니다. 네덜란드가 미국을, 아르헨티나는 호주를 꺾고 8강에 진출했습니다. 특히 메시는 선제골을 기록하면서 월드컵 토너먼트 무득점 징크스를 깼습니다. 유독 이변이 많은 이번 월드컵, 어떤 관전 포인트가 더 있을까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