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우크라 전쟁 '찬성' 러시아 국민, 넉달새 25%로 급감"

12-01 17:45

(서울=연합뉴스) 우크라이나와 전쟁을 계속하는 데 찬성하는 러시아인 비율이 4개월 만에 57%에서 25%로 급감했다고 러시아어·영어 뉴스 사이트 '메두자'(Meduza)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메두자는 러시아 안보기관인 연방경호국(FSO)이 '내부용'으로 통제해 결과를 공개하지 않은 여론조사 결과를 입수했다며 이렇게 보도했는데요.

이 매체에 따르면 FSO 여론조사에서 우크라이나 평화협상에 찬성하는 러시아인 비율이 7월에는 32%에 불과했으나 11월에는 55%로 증가했습니다.

이런 FSO 여론조사 결과는 모스크바 소재 독립 여론조사기관인 레바다 센터의 10월 조사에서 '전쟁 계속' 지지가 27%, 평화협상 지지가 57%였던 것과 크게 다르지 않다고 메두자는 지적했는데요.

레바다 센터 소장인 데니스 볼코프는 올해 2월 우크라이나를 침공키로 한 크렘린궁의 결정을 대부분의 러시아인이 지지했으나 본인들이 전투에 직접 참여하려는 뜻은 전혀 없었다며 "사람들이 자신들과는 관련이 없는 일이라고 인식했으나, 이제는 위험이 커져서 사람들이 (평화) 협상이 시작되기를 바라는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변혜정>

<영상 : 로이터·러시아 국방부 텔레그램·메두자 홈페이지·레바다 센터 홈페이지·더타임스 홈페이지>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