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내일 출근길 한파특보…찬바람에 체감 온도↓

11-29 16:39


비구름 지난 뒤, 찬 공기가 강하게 밀려들겠고, 기온은 크게 떨어지겠습니다.

하루 사이 날이 손바닥 뒤집듯이 바뀌겠고요.

내일은 계절의 시계가 한겨울로 넘어갑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오늘 저녁을 기해서 한파특보가 발효되겠고요.

11월에 이례적으로 한파경보가 내려지는 곳이 많겠습니다.

내일 출근길은 목도리에 장갑까지 챙겨도 어색하지 않겠습니다.

오늘 아침과 비교했을 때 많게는 20도 안팎까지 곤두박질치는 곳도 있을 텐데요.

최저기온 서울 영하 7도, 대관령 영하 12도가 예상되고요.

낮에도 영하권의 추위가 이어지는 곳이 많겠습니다.

내일 최고기온 인천과 서울이 영하 3도, 대전은 1도가 예상되고요.

그 밖의 지역도 수원 영하 1도, 세종 0도로 평년을 크게 밑돌겠습니다.

찬바람에 체감 추위는 더 심해서요.

감기 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셔야겠습니다.

내일 감기가능지수 대부분 지역이 매우 높음 단계에서 높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호흡기가 메마르지 않도록 따뜻한 물을 자주 드시고요.

옷차림도 평소보다 훨씬 든든하게 하시기 바랍니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5m까지 매우 거세게 일겠고, 전 해상에 현재 풍랑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내일과 모레에 걸쳐 충남과 호남 서해안, 제주도에는 눈이 내리겠고요.

목요일이 이번 주 중 가장 춥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한파특보 #강추위 #체감추위 #감기조심 #한파경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