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톡톡] 이젠 '가을 안녕'…전국 요란한 비, 그친 뒤 한파

11-28 11:27


오늘은 비 소식 있는데요.

이 비가 내린 뒤에는, 날씨가 급변하겠습니다.

겨울이 순식간에 우리 곁을 파고들텐데요.

가을과는 이제, 작별 인사를 해야겠습니다.

오늘 선곡은 이별 노래고요.

가수 다비치의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 듣겠습니다.

레이더 영상입니다.

지금은 일부 서쪽지방에 비가 내리고 있는데, 차츰 전국으로 확대되겠고요.

비는 내일 오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이번 비는 11월 하순 치고는 양이 많겠고, 또 요란하겠습니다.

특히, 오늘 늦은 오후부터 내일 새벽사이, 곳곳에 시간당 20-30mm 안팎의 집중호우가 쏟아지겠고요.

내일까지 제주산간에는 120mm 이상,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과 남해안에 20-80mm, 남부는 10-5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SNS상에도 날씨 얘기가 가득했습니다.

'아니 날씨가 무슨 이렇게 극단적인가요. 갑자기 추워졌어요ㅠㅠ' 하셨는데요.

네, 어제도 불쑥 찬바람이 강해지면서, 서울 영하권을 보였는데요.

그건 맛보기 추위에 불과했습니다.

내일 비가 그친 뒤에는, 한층 더 강력한 한파가 찾아오겠습니다.

모레 서울 아침 기온 영하 8도, 목요일은 영하 9도까지 곤두박질치겠고요.

곳곳에 한파특보도 내려지겠습니다.

정말 중간이 없는 날씨인데요.

이번주는 감기 조심하셔야겠습니다.

날씨톡톡이었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