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순식간에 겨울로·내륙 한파특보, 내일 '영하권'

11-26 17:54


정말 순식간에 겨울로 돌아섰습니다.

주말인 오늘, 온종일 찬바람이 불면서 쌀쌀했는데요.

아침에 서울 7.6도였는데, 낮에도 8.8도에 그치는 등, 큰 차이 없었습니다.

밤사이에도 찬공기가 곳곳을 파고들겠고요.

내일은 더욱 추워지겠습니다.

아침에 서울 영하 1도, 일부 내륙과 산지는 영하 5도 안팎까지 떨어지겠고요.

한낮에는 11도가 예상됩니다.

이처럼 급격한 기온 변화에 한파특보도 발표됐습니다.

오늘 밤 9시를 기해, 중부지방과 전북, 경북 등 내륙 곳곳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지겠습니다.

휴일인 내일 하늘에는 구름만 지나겠고요.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겠습니다.

또, 곳곳에 서리가 내리거나 얼음이 얼겠습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이 영하 1도, 광주 2도, 대구 0도가 되겠고요.

그 밖의 지역 아침 기온 세종과 수원이 영하 2도, 안동은 영하 3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낮기온은 오늘보다 조금 높겠습니다.

서울 11도, 광주 18도, 대구 15도가 예상이 되고요.

그 밖의 지역 세종 13도, 여수와 창원은 15도가 예상됩니다.

모레는 전국에 비 예보가 있습니다.

비는 화요일까지 이어지겠고, 그친 뒤에는 강력한 한파가 찾아올텐데요.

수요일 아침 서울 영하 5도, 목요일은 영하 8도까지 뚝 떨어질 전망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