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더현대 광주 vs 광주 신세계…유통 대전 본격화

11-21 18:44


[앵커]

광주시가 추진하는 국내 최고 쇼핑 명소를 두고 유통 공룡들의 경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현대백화점 그룹은 '더현대 서울'을 능가하는 복합쇼핑몰을, 신세계 그룹은 '미래형 프리미엄 백화점' 건립 추진에 나섰습니다.

김경인 기자입니다.


[기자]


현대백화점 그룹은 광주 북구 옛 전남방직과 일신방직 공장 부지에 '더현대 광주' 건립을 본격 추진합니다.

전체 3만3천㎡의 부지에 연면적 30만㎡ 규모입니다.

국내 첫 문화복합몰로, 계획상 연면적은 '더현대 서울'의 1.5배에 달합니다.

영업 면적 3만3천㎡ 이상은 이른바 '럭셔리 명품 전시관'으로 구성됩니다.

또한 '더현대 광주' 법인을 설립해 지역과도 상생해 나간다는 목표입니다.

광주시는 이달 말부터 '복합쇼핑몰 신활력 행정협의체'를 통해 '더현대 광주' 건립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광주신세계는 기존 백화점을 확장한 '광주신세계 아트 앤 컬처 파크' 건립에 본격적으로 나섰습니다.

기존 백화점을 4배가량 확장한 연면적 24만8천㎡ 규모입니다.

전국 주요 백화점의 장점을 모은 '미래형 프리미엄 백화점'을 만들겠다는 구상입니다.

백화점 확장을 위해서는 광주시 도로를 편입한 뒤 대체 도로를 만들어야 하는 상황입니다.

광주시는 적정성을 신속하게 검토할 방침입니다.

<강기정 / 광주시장> "시민들에게 유리한 것이 어떤 건가는 우리 시에서 매우 정책적, 정무적으로 판단하겠습니다."

지난 대통령선거 당시 광주 지역 최대 이슈로 떠오른 복합쇼핑몰 유치 흐름을 타고 유통 공룡들의 경쟁에 불이 붙었습니다.

연합뉴스TV 김경인입니다. (kikim@yna.co.kr)


#복합쇼핑몰 #백화점 #현대 #신세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