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황대헌 실격에 문제 제기…최용구 심판, 1년 자격정지

10-06 18:47


국제빙상연맹, ISU가 지난 2월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경기에서의 편파 판정을 정면 비판했던 최용구 국제 심판에 1년 자격정지 중징계를 내렸습니다.


ISU 징계위원회는 최 심판의 공개 항의가 국제심판 윤리 의무를 위반했다고 명시했습니다.


최 심판은 당시 쇼트트랙 남자 1,000m 준결승에서 황대헌 이준서가 석연찮은 판정으로 실격 처리되자 공개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바 있습니다.

#국제빙상연맹 #ISU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최용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