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생활날씨] 내일까지 늦더위…서울 등 중서부 공기 탁해

09-30 22:39


개천절 연휴를 앞두고 가을 나들이 계획 세우시는 분들 많으실텐데요.

반갑지 않은 소식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내일 서울을 포함한 중서부 지역의 공기질이 좋지 못하겠습니다.

수도권과 충남의 먼지 농도는 나쁨 단계가 예상되고요.

충북과 울산도 오전 한 때 일시나쁨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아침 일찍 이동하신다면 안개도 시야를 답답하게 만들텐데요.

아침에 서해안과 내륙 많은 지역에 안개가 짙겠고요.

더 큰 문제는 안개입자에 먼지가 달라붙어 뒤엉키는 '연무'가, 낮에도 머물 수 있다는 겁니다.

낮에도 하늘이 희뿌옇겠고, 더불어 호흡기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줄 수 있으니까요.

외출 시 참고하셔야겠습니다.

연휴의 하늘 표정도 그다지 좋지만은 않겠습니다.

모레부터는 차차 하늘이 흐려지겠고, 모레 밤부터 중부지방은 비가 오겠습니다.

개천절에는 중부와 전북, 경북 북부로 비가 확대하겠습니다.

내일 기온 자체는 오늘과 대체로 비슷할텐데요.

서울은 15도에서 시작해 28도까지 오르겠고요.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이후, 점차 낮 기온은 내림세를 보이겠고요.

개천절에는 서울의 한낮 기온이 23도로, 예년 이맘때 날씨를 되찾겠습니다.

연휴가 끝나는 다음주 화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오겠습니다.

이후로 날이 부쩍 쌀쌀해 지겠습니다.

생활날씨였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개천절연휴 #미세먼지 #안개입자 #호흡기 #생활날씨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