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라임 김봉현 '술접대 의혹' 검사 2명 1심 무죄

09-30 18:53


라임 사태의 핵심 인물인 김봉현 전 회장으로부터 술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은 전·현직 검사 2명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서울남부지법은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나모 검사와 검사 출신 이모 변호사에게 각각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앞서 이들은 지난 2019년 강남구 한 유흥업소에서 김 전 회장으로부터 100만원 이상의 향응을 제공받은 혐의를 받았습니다.


검찰은 이들에 대해 각각 징역 6개월 등을 구형한 바 있습니다.

#라임사태 #김봉현 #술접대 #청탁금지법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