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고개 숙인 돈스파이크…"마약 어디서 구했나" 질문에

09-28 12:22

(서울=연합뉴스)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가 28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습니다.

검은색 상·하의에 흰색 운동화 차림의 돈스파이크는 고개를 숙인 채 빠르게 법원으로 걸음을 옮겼습니다.

그는 "마약은 어디서 구했나", "호텔 옮겨 다녔는데 수사망을 피하려는 의도였나" 등 쏟아지는 취재진의 질문에 입을 다문 채 법정으로 향했습니다.

돈스파이크는 올해 4월부터 강남 일대에서 지인들과 호텔을 빌려 여러 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를 받습니다.

경찰은 지난 26일 오후 8시쯤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영장을 집행했습니다.

그가 소지하고 있던 필로폰은 30g. 통상 1회 투약량이 0.03g인 점을 고려하면 약 1천 회분에 해당합니다.

앞서 서울 노원경찰서는 돈스파이크에 대해 28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제작 : 진혜숙·변혜정>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