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출근길 쌀쌀, 일교차 유의…대기 차차 건조

09-28 07:25


[앵커]

오늘도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게 벌어지겠습니다.

대기는 날로 건조해지면서 화재 위험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하윤 캐스터.

[캐스터]

서울은 지금 구름만 많이 지날 뿐 시야는 깨끗한 편인데요.

하지만 내륙 곳곳으로는 오늘도 안개가 짙게 끼면서 가시거리가 200m 이하로 떨어진 곳들이 있습니다.

출근길 조심 운전 하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나오실 때 얇은 옷을 여러 겹 겹쳐 입는 게 좋겠습니다.

아침, 저녁으로는 바람이 서늘하지만요.

한낮에는 기온이 쑥쑥 오르겠습니다.

오늘 최고기온 서울 27도, 광주 26도로 9월 하순의 평년과 비슷하거나 약간 높겠고요.

일교차는 10도에서 많게는 15도 안팎까지 크게 벌어지겠습니다.

뚜렷한 비소식 없어서 깊어가는 가을을 만끽하기 좋은데요.

다만 대기가 날로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메마른 날씨에는 화재 사고도 보다 쉽게 발생할 수 있으니까요.

작은 불씨도 세심하게 관리해주시기 바랍니다.

개천절 연휴까지 날씨로 인한 불편함은 크게 없겠습니다.

다만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연일 크게 차이날 것으로 예상되니까요.

건강 잃지 않도록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출근길날씨 #큰일교차 #화재조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