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尹찍어내기 의혹' 박은정 "수사로 보복하는 건 깡패"

09-27 19:40


윤석열 대통령의 검찰총장 시절 찍어내기 감찰을 한 의혹을 받는 박은정 전 법무부 감찰담당관이 자신에 대한 검찰 재수사에 유감을 표했습니다.


박 전 담당관은 오늘(27일) 페이스북에 "징계 대상자가 대통령이 된 것 말고 달라진 것이 없음에도 재수사에 착수한 것을 두고 '법원 판결을 뒤집기 위한 보복 수사 아니냐'는 지적이 있다"고 썼습니다.


이어 "'수사로 보복하는 것은 검사가 아니라 깡패'라는 윤 전 총장의 의견에 적극 공감한다"며 "그 기준이 사람이나 사건에 따라 달라지지 않기를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검찰은 지난해 박 부장검사와 이성윤 전 고검장을 불기소했지만 올해 6월 서울고검이 재수사를 명령했습니다.

#윤석열 #이성윤 #재수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