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WHO, 원숭이두창 이름 바꾼다…"낙인·차별 우려 탓"

08-13 11:18


세계보건기구 WHO가 공개토론을 거쳐 '원숭이두창'을 대체할 새 이름을 찾기로 했다고 AP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WHO는 현지시간 12일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일반 대중도 원숭이두창의 새 이름을 제안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WHO는 "특정 문화, 사회, 국가, 지역, 직업, 민족집단에 불쾌감을 주는 것을 피하고 무역, 여행, 관광, 동물 복지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아프리카 풍토병이었던 원숭이두창은 올해 5월부터 각국으로 확산했고 현재까지 3만1천여 건의 발병 사례가 보고됐으며 WHO는 지난달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언했습니다.

#원숭이두창 #WHO #아프리카_풍토병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