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중부지방 '물폭탄'…소양강댐 잠시 후 방류

08-11 14:19


[앵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강원 영서지역에도 최고 500mm에 가까운 물폭탄이 쏟아졌습니다.

그동안 내린 비로 국내 최대 규모인 소양강댐의 저수율이 급격히 늘면서 잠시 후인 오후 3시, 2년 만의 방류를 한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이상현 기자.

[기자]


제 뒤로 거대한 소양강댐의 모습 보이실 겁니다.

지금 춘천지역에 비가 내리진 않고 있지만, 언덕 너머에는 지금 물이 가득 차 있는 상태입니다.

앞으로 약 1시간 뒤에는 다섯 개의 수문이 모두 열리면서 엄청난 양의 물이 쏟아져 내릴 텐데요.

강원지역에 내린 폭우로 소양강댐이 2년 만에 수문을 열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댐 건설 이후로는 17번째 방류인데요.

소양강댐은 사면의 높이가 123m에 이르고, 저수량이 29억 톤에 달해 웬만한 비에는 수문을 열지 않습니다.

한때 오랜 가뭄으로 바닥까지 드러냈던 소양강댐은 최근 호우에 수위가 급상승했습니다.

현재 수위는 몇 188.7m로 홍수기 제한 수위까지 불과 2m도 채 남지 않아 방류가 불가피한 상황입니다.

소양강댐은 잠시 후인 오후 3시부터 초당 600t의 물을 쏟아냅니다.

한국수자원공사 소양강댐지사는 방류량을 최대 2,500t까지 늘려나갈 계획입니다.

이번 방류는 오는 19일까지 이어집니다.

다만, 강원 북부지역에 내리는 비의 양이 많지 않아 방류 시간이 단축될 수도 있습니다.

북한강 최상류에 있는 소양강댐이 문을 열면서 의암댐과 팔당댐 등도 방류량을 조금씩 늘려나갈 예정입니다.

이로 인해 춘천지역 북한강은 2m 정도 수위가 오르겠지만 다행히 한강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저지대에 거주하는 주민이나 관광객분들께서는 안내 문자 참고하셔서 대피하거나 미리 대비를 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춘천 소양강댐에서 연합뉴스TV 이상현입니다.

#소양강댐 #수위 #댐방류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