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검찰, '대장동 윗선고리' 정민용 변호사 연이틀 소환

08-10 17:37


대장동 개발 특혜·로비 의혹을 다시 들여다보고 있는 검찰이 '윗선 연결고리'로 지목된 정민용 변호사를 연이틀 소환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3부는 어제(9일)에 이어 오늘(10일) 정 변호사를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습니다.


2014년 11월 민간업자들의 추천으로 성남도시개발공사에 입사한 정 변호사는 대장동 사업을 민간에 유리하게 만든 대가로 35억원가량을 챙긴 혐의로 앞서 기소됐습니다.


당시 성남시장이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초과이익 환수 조항을 삭제한 공모지침서를 직보했다는 의혹도 받습니다.


검찰은 개발사업 실무를 맡았던 한 모 공사 팀장도 거듭 불러 조사했습니다.

#대장동 #정민용 #성남도시개발공사 #공모지침서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