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강제징용 해법 모색 민관협 3차회의 피해자 불참 속 개최

08-10 08:55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문제의 해법을 논의하는 민관협의회 3차 회의가 어제(9일) 조현동 1차관 주재로 열었습니다.


2차 회의까지 참석했던 피해자 측은 외교부가 사전 논의 없이, '외교적 노력'을 강조한 의견서를 법원에 제출한 점을 문제 삼으며 불참했습니다.


여기에다 윤덕민 주일한국대사가 그제(8일) 특파원 간담회에서 일본 기업 자산의 현금화 문제에 "동결이 필요하다"고 주장해 피해자측 반발을 샀습니다.


외교부는 피해자 측과 꾸준히 소통한다는 계획이지만, 입장 차가 커서 대안을 함께 도출해 낼 지는 불투명합니다.

#민관협의회 #외교부 #피해자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