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중부 이례적 폭우 이어져…내일까지 수도권 300㎜↑

08-09 12:57


[앵커]

서울 등 중부지방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지며 피해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모레까지 중부지방에 350mm가 넘는 큰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상돼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진연지 캐스터 전해주시죠.

[캐스터]

밤사이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중부 곳곳에서 크고 작은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제가 나와 있는 이곳 잠수교도 보시는 것처럼 물에 완전히 잠겨 있는 모습이고요.

이에 따라 서울 고속도로 곳곳이 교통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가로로 길게 늘어진 비구름대가 오르내리면서 지역을 옮겨다니며 강한 비를 퍼붓고 있습니다.

또다시 중부에 시간당 50~100mm 안팎의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이고요.

특히 취약시간대인 밤사이 집중호우가 예상돼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이에 따라 수도권과 영서 일부 지역에는 '호우경보'가 이어지고 있고요.

그 밖의 강원과 충청 북부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어제부터 지금까지 수도권을 중심으로 물벼락이 쏟아졌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시간당 140mm 안팎의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서울 서초구와 경기도 여주, 양평에 400mm 안팎의 누적 강수량을 기록했습니다.

지금은 인천 지역에 시간당 40mm에 달하는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있는데요.

수도권과 강원도 많은 곳에 최고 350mm 이상, 강원동해안과 경북북부에도 최고 150mm의 큰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중부 지방은 폭우로 인해 산사태가 발생 위험이 무척 커졌습니다.

지금 수도권 지역과 강원 지역에 산사태 위기경보 '경계'단계가 발령 중입니다.

위험지역으로의 접근을 자제하는 등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 주셔야겠습니다.

중부 지방의 호우는 다음 주 초반까지도 길게 이어지겠습니다.

이미 지반이 많이 약해져 있는 터라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대비를 철저히 해 주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잠수교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진연지 기상캐스터)

#비피해 #날씨 #폭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