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중부 호우특보…산사태 위기 경보 '경계'

08-09 09:36


[앵커]

서울에는 단 이틀 동안 400mm가 넘는 물벼락이 떨어졌습니다.

중부지방은 호우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산사태 위험이 높은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하윤 캐스터.

[캐스터]

80년 만의 기록적 폭우에 정말 속수무책입니다.

서울은 현재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요.

정체전선이 다시 북상하면서 언제든 비가 내릴 수 있으니까요.

오늘은 종일 대가 튼튼한 우산을 챙겨 다니시는 게 좋겠습니다.

어제부터 오늘 오전까지 단 이틀 동안 서울에는 400mm가 훌쩍 넘는 물벼락이 떨어졌고요.

동작구에는 어제 저녁, 시간당 140mm의 폭우가 집중되면서 하늘에 구멍이 난 듯 비가 퍼부었습니다.

호우특보와 더불어 수도권 곳곳으로 산사태 위기 경보가 발령 중이고요.

내일까지 수도권과 강원도를 중심으로 300mm가 넘는 비가 더 쏟아지겠습니다.

충청북부와 경북북서내륙에는 최대 200mm, 강원동해안에도 많게는 150mm의 추가적인 비 예보가 들어 있으니까요.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번 주는 내내 비 소식이 들어 있습니다.

내일까지는 중부와 호남, 경북 지역에 비가 오다 목요일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고요.

금요일에는 충청이남지방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기록적폭우 #호우특보 #산사태위기경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