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내일~모레 다시 장마…수도권 최대 100mm↑ 많은 비

07-06 21:35


밤낮없는 무더위에 지치신 분들 많으시죠.

폭염특보가 길게는 일주일째 지속되고 있습니다.

서울은 오늘 한낮 체감온도 34.5도를 기록했고요.

대전과 광주도 체감온도 35.6도를 기록했습니다.

폭염 속 소나기도 지나고 있습니다.

현재 경북 영천에는 시간당 15mm의 소나기가 내리고 있습니다.

그밖의 내륙에도 소나기구름이 피어올랐는데요.

중부는 내일 새벽까지 그밖의 내륙은 오늘 밤까지 많게는 60mm의 세찬 소낙비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요새 더위 때문에 잠 못 이루시는 분들도 많으시죠.

밤새 서울은 27도, 대구와 전주는 26도로 열대야 기준인 25도를 웃돌겠습니다.

내일과 모레는 장마의 영향에 들겠습니다.

이번에도 중부에 많고 강한 비가 예보됐는데요.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150mm 이상 수도권에도 최대 100mm의 비가 쏟아지겠고요.

충청 이남은 10~6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이번 비는 가로로 긴 비구름이 천천히 움직이면서 강한 비를 뿌릴 거로 보입니다.

강수 집중 시간 살펴보면 내일 오후부터 모레 오전까지 중부와 호남에 집중되겠고요.

모레는 영남에 쏟아지겠습니다.

많은 비가 예보된 중북부는 상대적으로 더위가 덜하겠고요.

내일 한낮기온 서울 29도, 대전과 전주 33도, 대구는 3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주말과 휴일은 장마가 잠시 소강에 들겠고 무더위가 기승이겠습니다.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폭염특보 #체감온도 #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