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생활날씨] 습도 높은 무더위·열대야…모레 중부 중심 장맛비

07-05 22:42


온종일 습도 높은 꿉꿉한 더위가 이어졌죠.

전국 많은 지역의 체감 온도가 35도를 넘으면서 폭염경보가 내려졌고요.

서울은 사흘째 폭염경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습기가 열기를 한껏 머금고 있어서 밤에도 후덥지근한 더위가 계속됩니다.

대부분의 지역에서 열대야가 찾아오겠습니다.

내일도 오늘 같은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내일 한낮 서울 32도, 대구 33도 예상됩니다.

모레부터는 중부와 남부의 날씨가 다른 길을 가겠는데요.

모레 중부지방은 장맛비가 찾아오면서 더위가 한결 덜할 거로 보이고요.

반면 장마가 지나지 않는 남부지방은 심한 더위가 장기간 이어지겠습니다.

현재 충북과 경북으로 소나기가 내리고 있습니다.

밤까지 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찾아오겠고요.

계속해서 내일도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에 60mm 이상의 소나기가 쏟아질 수 있겠습니다.

그 밖의 내륙에도 5~40mm의 소낙비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내일 소나기가 내리지 않는 곳들은 하늘에 구름 많이 지나겠습니다.

모레 목요일에 강원 동해안을 제외한 중부와 경북 북부 내륙, 제주에는 가끔 장맛비가 오겠습니다.

장맛비는 오래 지속되지 않겠고요.

금요일 늦은 오후부터 차차 그치겠고 주말에는 전국 하늘빛이 흐리겠습니다.

생활날씨였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열대야 #폭염 #장맛비 #소나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