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필즈상 허준이 교수 "필즈상에 무게감…재밌게 공부하겠다"

07-05 19:49

(서울=연합뉴스) 한국 수학자로는 처음으로 필즈상을 받은 허준이(39)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겸 한국 고등과학원(KIAS) 수학부 석학교수의 수상 소감 첫 마디는 '무게감'이었습니다.

허 교수는 5일(현지시간)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린 국제수학연맹(IMU)의 필즈상 시상식에서 수상자 가운데 한 명으로 호명됐는데요.

허 교수는 연합뉴스와 현지에서 만나 "역대 수상자 명단을 보면 무게감이 느껴진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필즈상 명단에서 1980∼1990년 사이 현대 수학이 어떻게 발전해왔는지 큰 흐름을 볼 수 있다"며 "특히나 제가 하는 분야인 대수기하학에 큰 공헌을 하신, 저에겐 영웅 같은 분들도 이름이 줄줄이 있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그 명단 바로 밑에 내 이름이 한 줄 써진다고 생각하면 이상하기도 하고 부담스럽기도 하고 묘한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혔는데요.

허 교수는 미국에서 태어나 미국 국적을 보유했지만, 두 살 때 부모와 함께 서울에 온 뒤 초등학교와 중학교는 물론 고등학교 자퇴 후 서울대학교에서 학사와 석사 과정을 모두 마친 '토종 한국 수학자'입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안창주>

<영상 : 김정은 헬싱키 특파원 촬영>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