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러 법원, 전투기 부품 밀수 중국인 2명에 징역 5∼6년 선고

07-05 16:51

(서울=연합뉴스) 러시아에서 옛 소련 전투기 수호이-27(Su-27) 부품을 밀수한 혐의로 중국인 2명에게 5년 이상의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러시아 국영 타스 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인데요.

러시아 모스크바주 힘키 법원은 Su-27의 연료 분배기 등을 불법 매수한 중국인 자오 신에 대해 징역 5년 6개월을, 리 홍글량에 대해 징역 6년을 선고했는데요.

이들은 2018년 온라인 광고를 통해 러시아인과 접촉한 뒤 한 남성으로부터 연료분배기를 매수해 중국으로 반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그러나 이 연료분배기가 고장 난 것을 알고 환불을 요구했고, 이에 이 분배기를 돌려보낸 뒤 지불했던 돈을 다시 받기 위해 러시아로 입국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두 사람은 또 이후에는 Su-27의 온도 감지 센서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이들은 거래 알선책이 러시아 정보기관 연방보안국(FSB)이 심어놓은 요원이었던 탓에 2019년 돈을 지불하려고 한 카페에서 만났다가 러시아 당국에 체포돼 재판을 받아 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이봉준·김가람>

<영상 : 로이터·러시아 국방부 유튜브>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