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미 켄터키서 총기난사…경찰관 3명 사망·5명 부상

07-03 13:43


미국 켄터키주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3명의 경찰관이 사망하고 5명이 다쳤습니다.


현지시간 2일 켄터키 동부 애팔래치아 산맥 인근 마을 앨런에서 총기로 무장한 남성이 영장을 집행하려던 경찰을 향해 총기를 난사했다고 AP통신 등은 전했습니다.


이로 인해 현장에서 2명의 경찰관이 사망하고, 1명은 병원으로 후송했으나 끝내 숨졌습니다.


앤디 버시어 켄터키 주지사는 "비극적인 상실"이라며 "모든 주민이 이들을 위해 기도하는 데 동참해 달라"고 애도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