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장마 소강, 전국 폭염…4호 태풍 '에어리' 북상

07-02 13:56


[앵커]

주말인 오늘, 장맛비가 소강에 들면서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제4호 태풍 '에어리'도 북상하면서 다음 주 초에는 제주와 남부가 영향권에 들 전망입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날씨 전해주시죠.

진연지 캐스터.

[캐스터]

더위에 지치신 분들 많으시죠.

무더위가 나날이 심해지고 있어서 수분 섭취를 자주해 주시는 등 건강관리 잘해 주셔야겠습니다.

이렇게 낮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대기 불안정으로 인한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소나기의 양은 5에서 많게는 40mm로 지역 간의 편차가 크겠습니다.

오늘도 찜통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주의보가 내려져 있고요.

특히, 경북 지방은 폭염 경보까지 발효 중입니다.

현재 기온 대구가 34.5까지 치솟았고요.

서울도 32.1도까지 올라서 푹푹 찌는 듯한 더위가 나타났습니다.

야외활동 하신다면 틈틈히 실내에서 휴식을 취해주시기 바랍니다.

한편, 어제 오키나와 남동쪽 해상에서 발생한 4호 태풍 '에어리'가 지금은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부근 해상에서 북서진 중입니다.

이에 따라 다음 주 초반에 남부와 제주도가 태풍의 영향권에 들게 될 가능성이 큽니다.

다음 주 다시 장맛비 소식도 나와 있는 만큼 강한 비바람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주시는 게 좋겠습니다.

장맛비는 월요일에 충청 이남을 시작으로 중부 지방은 주 후반까지도 길게 비가 올 것으로 보이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폭염 #태풍 #에어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