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수서행 SRT 열차 대전조차장역 인근서 탈선…7명 다쳐

07-01 22:19


[앵커]

오늘(1일) 오후 부산에서 수서역으로 향하던 SRT 열차 일부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했습니다.

7명의 승객이 통증을 호소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이호진 기자입니다.

[기자]


선로 위에 SRT 기차가 멈춰 서 있습니다.

기차의 맨 뒤쪽 동력차가 선로를 벗어나 있는 모습입니다.


부산역을 출발해 서울 수서역으로 가던 SRT 338호 열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한 건 1일 오후 3시 25분쯤입니다.

사고열차는 제일 앞쪽에 승객이 탑승하는 1호차와 제일 뒤쪽 동력차, 이렇게 2량이 탈선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고 당시 기차에는 380여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사고로 승객 11명이 허리 등에 통증을 호소했고, 이 가운데 7명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박성진 / 사고열차 승객> "갑자기 열차가 좌우로 요동치면서 짐들이 칸에서 흘러내리면서 조금 크게 난리가 일어났던 것 같아요."

사고가 나자 승객들은 사고 열차에서 내려 다른 열차편 등을 이용해 목적지까지 이동했습니다.

철도 당국은 서울행 KTX열차의 경우 대전-서울 간 일반선으로 우회 운행하고, 수서행 SRT 열차는 대전-신탄진 간 하행 고속선로를 이용해 우회 운행하도록 했습니다.

이로 인해 다른 열차들이 최대 110분 가량 지연 운행됐습니다.

이날 사고는 열차가 알 수 없는 이유로 급제동을 하면서 열차 2대의 바퀴가 빠지며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사고 복구 후 완전 정상화까지는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SR관계자> "빠르지 않은 구간인데 열차가 궤도 이탈을 했는데, 운전상에는 문제가 없는 것 같고, 사고 원인은 조사중에…"

국토교통부는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를 가동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이호진입니다. (jinlee@yna.co.kr)

#수서행_SRT #탈선사고 #지연운행 #사고원인조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