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전국 대부분 폭염특보…다음 주 4호 태풍 영향권

07-01 13:53


[앵커]

전국적으로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내륙 곳곳으로는 저녁까지 요란한 소나기가 예보돼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진연지 캐스터.

[캐스터]

보시는 것처럼 어제와는 날씨가 확연히 다릅니다.

어제는 먹구름이 가득했는데 지금은 이렇게 파란 하늘 아래 볕이 쨍쨍 내리쬐고 있습니다.

이렇게 장맛비는 그쳤지만, 소나기구름이 만들어지며 전국적으로 비를 뿌리겠습니다.

오늘 저녁까지 5~40mm, 많은 곳은 60mm 이상의 소낙성 비가 지나겠습니다.

외출하실 때 작은 우산 하나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전국적으로 푹푹 찌는 듯한 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특히 경북 등 대구지역에는 폭염경보가 내려졌습니다.

이들 지역은 일 최고 체감온도가 35도 이상으로 치솟는 등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현재 기온 대구 33.1도 보이고 있고요.

중부지방도 서울 29.7도, 강릉 33.7도까지 오르며 서울은 어제 같은 시각보다 7도가량이나 높습니다.

온열질환 발생 위험이 높습니다.

건강 잘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한편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부근에서 북상 중인 열대저압부가 오늘 오전 9시를 기해 제4호태풍 에어리로 발달했습니다.

태풍 에어리가 북동진하면서 다음 주 호반 한반도 부근까지 북상해 제주와 남부지방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습니다.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잘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주말 동안에도 찌는 듯한 더위가 이어지겠고요.

다음 주 전국적으로 다시 장맛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청계천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진연지 기상캐스터)

#폭염특보 #에어리 #소나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