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건져올린 승용차 안에 3명이…경찰, 조유나양 가족 추정

06-29 13:50

(서울=연합뉴스) 경찰이 실종된 조유나(10) 양 가족의 차량을 29일 완도 해상에서 인양했습니다.

29일 광주경찰청과 완도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전남 완도군 신지도 송곡항 인근 해상에서 바지선을 동원해 조양 가족의 아우디 A6 승용차 인양작업을 시작했는데요.

경찰과 해경은 55t급 바지선과 25t급 크레인선 등을 동원했습니다.

잠수부들이 크레인선의 인양용 줄을 바닷속 차량에 연결한 뒤 오전 11시께 차를 본격적으로 수면 위로 끌어올렸습니다.

승용차 내부에서는 조유나 양 일가족 3명으로 추정되는 탑승자들이 확인됐습니다. 맨눈 수색으로도 확인됐다고 합니다. 이들은 생명 반응을 보이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들이 조양과 그 부모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유실 방지 작업과 차 안에 들어찬 바닷물을 빼내는 작업을 한 뒤 차량은 국립과학수사원으로 보낼 예정입니다.

인양 현장,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문관현·김가람>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