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주말 전국 다시 무더위…내륙 요란한 소나기

06-25 13:53


[앵커]

주말인 오늘 전국 곳곳으로 폭염특보가 확대된 가운데, 무더위가 나타나겠습니다.

내륙을 중심으론 요란하고 강한 소나기가 쏟아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캐스터]

잠깐만 서 있어도 피부가 바로 따가워질 만큼 햇볕이 굉장히 뜨겁게 내리쬐고 있고요.

그만큼 공기도 덥습니다.

여기에 습도까지 높아서 체감 더위가 심합니다.

서울의 체감온도가 벌써 31도 선을 넘어섰습니다.

전국 곳곳으로 폭염특보도 또 한 차례 확대됐습니다.

오늘은 더위가 한층 더 심해지겠습니다.

서울의 낮 최고기온 31도로 어제부터 6도가량 높겠고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지역은 33도 안팎의 더위가 나타나겠습니다.

대구 33도, 강릉 35도까지 치솟겠습니다.

장맛비는 잠시 소강상태에 들 텐데요.

대신 내륙을 중심으로 요란하고 강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전국 하늘 구름이 많은 가운데 충청 이남에 최고 60mm,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엔 5~40mm의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대기가 불안정해서 벼락과 돌풍, 우박이 동반되겠고요.

한때 시간당 30~50mm로 강하게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제주도는 내일까지 5~5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휴일인 내일도 후텁지근한 더위 속에 서울을 비롯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소나기가 내리겠고요.

물러났던 장마전선은 다음 주 초에 다시 북상하겠습니다.

월요일에 수도권을 시작으로, 목요일까지 중부를 중심으로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 잘해주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서울광장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폭염특보 #무더위 #소나기 #장마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