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생활날씨] 폭우 대신 폭염 찾아와…내일 충청이남 강한 소나기

06-24 22:41


서해상에서 유입되는 바다 안개의 영향으로, 오늘 자정 무렵까지 수도권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내일 아침까지 서해안과 남해안, 제주로 안개가 짙을 거로 보여서 교통안전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그 밖의 전국 하늘은 현재 구름 많이 지나고 있는데요.

내일도 전국 하늘에 구름 많겠고, 충청 이남에는 요란한 소나기가, 제주는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 찾아오는 소나기는 돌풍과 우박을 동반해서 매우 강하게 내릴 수 있겠습니다.

내리는 양은 10~60mm인데요.

오전 충남 남부와 호남을 시작으로, 저녁까지, 남부 내륙으로 확대하겠습니다.

제주에 내리는 비는 모레까지 오락가락 이어질 전망입니다.

비가 내리지 않는 그 밖의 전국은 후텁지근한 무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한낮기온 31도까지 오르겠고요.

강릉은 35도 예상됩니다.

습도 높은 무더위와 함께 중부와 제주는 자외선도 강하겠습니다.

강원 동해안과 경북은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30도를 웃도는 더위가 이어질 텐데요.

대구 33도, 구미 32도까지 오르겠고요.

습도가 높아서 체감 더위는 더 심하겠습니다.

수분섭취를 충분하게 해주셔야겠습니다.

모레 일요일에는 전국 많은 지역에 소나기가 찾아오겠습니다.

잠시 물러난 장맛비는 다음 주 초반, 수도권과 영서에 다시 시작될 전망입니다.

생활날씨였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생활날씨 #무더위 #주말날씨 #폭염 #장마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